[FAQ] 스마트폰 배터리, 겨울에는 왜 빨리 닳죠?

비가 오고 난 후 갈수록 강한 추위에 겨울이 된 것을 실감하는 날씨입니다.

이맘때 쯤 항상 들었던 생각!!


‘겨울에는 왜 핸드폰 배터리가 빨리 닳는 것 같지..?’


매년 찾아오는 겨울. 

유달리 스마트폰 배터리가 빨리 닳아서 불편했던 적 없었나요?


유독 추운 날에는 더 빠르게 방전되는 스마트폰 배터리.

과연 추운 날, 겨울철과 스마트폰 배터리는 상관 관계가 있는 것일까요??


오늘은

겨울철 유독 심하게 느껴지는 것 같은 스마트폰 배터리 방전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최근에 출시된 스마트폰의 경우는 배터리가 빨리 닳는 현상이 덜하지만

배터리의 사용은 온도와 큰 연관이 있습니다.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무선 전자 제품에는 ‘리튬 이온 전지’가 사용됩니다.


리튬 이온 전지는 

가벼우면서도 오래 쓸 수 있는 장점이 있기 때문에 

휴대전화, 노트북, 디지털 카메라 등 무선 전자 제품에 많이 쓰이고 있죠.






리튬 이온 전지는

양극(+)과 음극(-)의 *산화환원 반응으로, 화학 에너지를 전기 에너지로 변환시키는 일종의 장치인데요.


*산화환원 반응 : 양극(+), 음극(-) 간의 전자 이동으로 일어나는 반응을 말합니다.






이러한 산화환원 과정에서 리튬 이온과 분리된 전자(e-)가 

도선을 따라 음극, 양극 사이를 오갈 때 전기를 발생시킵니다.


리튬이온 배터리는 전자가 양극에서 음극으로 이동하면 충전 

반대로 음극에서 양극으로 이동하면 방전 되는 원리 입니다.


이때 양극과 음극을 오가며 일해야 하는 이온 운동이 

온도가 낮아지면 움직임이 극히 둔해지고, 

이렇게 되면 에너지 양이 줄어들게 되어 배터리가 빨리 닳게 되는 것이죠.


그래서 겨울철, 온도가 낮은 날씨에 유독 핸드폰 배터리가 빨리 닳는 것입니다.


스마트폰의 배터리로 많이 사용되는 리튬이온이 활발히 움직이는 온도는 0~35도 사이입니다. 

이 온도 사이에서도 가장 적절한 온도는 22도 정도입니다. 

적정 온도에서 리튬이온 배터리는 높은 효율을 나타냅니다.






그건 아닙니다.

온도가 너무 높아도 방전 속도가 빨라집니다.


리튬 이온 배터리는 온도에 민감하기 때문에 

고온에 노출된다면 제품이 손상되거나 배터리 성능이 저하될 수 있고 

심할 경우 폭발의 위험까지 있습니다.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해당 컨텐츠로 바로 이동합니다





여름철 고온에 방치된 스마트폰은 

내부 온도와 압력이 높아져 배터리 열화 현상 위험이 있으니 

직사 광선이 내리쬐는 곳은 피해주세요.


온도를 관리해 주었다 하더라도 스마트폰의 배터리 성능은 떨어지는데, 

그 이유가 바로 리튬 이온 배터리의 자체적인 수명이 있기 때문입니다.


보통 리튬이온 배터리는 충전 횟수가 약 500회 이상이 되면 배터리 성능이 급격히 떨어지게 됩니다.


스마트폰을 하루에 1회 충전한다고 가정했을 때, 1년 6개월~2년 사에 수명을 다한다고 보면 됩니다. 

같은 스마트폰이지만 사용자에 따라 배터리 성능의 차이가 있는데, 

이는 바로 충전 횟수의 차이 때문입니다.






그건 아닙니다.

장기적으로 보면 충전 횟수를 줄일 수는 있지만 배터리에는 부담을 줄 수 있습니다. 

그래서 많은 전문가들은 스마트폰의 배터리 관리를 목적으로 할 땐 

60~80% 충전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이야기합니다.






1. 배터리가 완전히 방전될 때까지 사용하지 않기.

스마트폰 배터리가 완전히 방전될 경우 

배터리 사용 시간이 70~80% 수준으로 감소할 수 있으며,수명이 단축될 수 있습니다.


2. 정품 충전기 사용하기.

스마트폰 제조사에서 제공하는 정품 충전기는 해당 스마트폰의 전압과 전류에 맞춰 제작된 제품이기에 가장 적합합니다. 

스마트폰 충전 완료 후 바로 케이블을 뽑지 않아서 과충전을 우려하시는 분들도 있지만, 

웬만한 스마트폰과 충전기에는 모두 과충전 방지회로가 설계되어 있습니다. 

그렇기에 충전 시간 보다는 어떤 충전기를 사용하느냐가 더욱 중요합니다.


3. 배터리 잔량은 60~80% 로 유지하기.

배터리가 너무 적어 방전되기 직전일 때 충전을 한다면 

한 번에 많은 전력을 주입해야 하기 때문에 배터리에 무리를 줄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의 배터리는 60~80% 있을 때 가장 안정적인 상태이므로 

사용 중 배터리를 충전시킬 수 있는 여건이 된다면 조금씩 나누어 충전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4. 스마트폰 보관 장소의 실내온도 적절히 유지하기.

스마트폰에 사용되는 리튬이온 배터리는 온도에 민감하기 때문에 

너무 낮은 온도나 너무 높은 온도에서는 배터리 수명이 떨어질 수 있으며 폭발의 위험까지 있습니다.


적정 온도에서 스마트폰을 보관하는 것이 좋습니다. 

한 겨울 외부에 있다면 가방이나 주머니 속에 넣어두는 것이 좋으며, 

한 여름 차량 내부에 스마트폰을 장시간 방치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5. 사용하지 않는 스마트폰 기능과 앱은 OFF

평소에 잘 사용하지 않는 기능이나 앱은 꺼두는 것이 좋습니다.

 NFC나 핫스팟 등 자주 사용하지 않는 기능들이 켜져 있으면 그만큼 스마트폰 배터리를 지속적으로 소모시킵니다. 

또한 스마트폰의 화면 밝기를 50% 정도로 조금 낮추면 눈 건강도 지키고 배터리 소모량도 줄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에 관심이 많고 얼리어답터적 성향이 강한 분들은 보통 2년에 한번정도 스마트폰을 교체하지만, 

스마트폰 하나를 5~6년씩 사용하는 분들도 많습니다.


스마트폰의 배터리 관리를 잘 했는데도 불구하고 배터리 성능이 떨어진다면 

그건 자체적인 배터리 수명이 다한 것이 때문에 배터리 교체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 사용 후 약 2년정도 시점이 되었을 때 각 제조사의 서비스센터에서 배터리를 교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오늘은 스마트폰 배터리와 날씨의 상관 여부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추위에도, 더위에도, 충격에도 약한 스마트폰 배터리!

안전하고 오래 사용하기 위해서는 주의 깊은 관리가 필수입니다.

생활의 필수품이 되어버린 스마트폰인 만큼 안전하게 잘 사용하시길 바라요.



실생활에 필요한 전기 지식부터 생활 상식, 궁금증, 실생활에 편리한 제품 소개까지

파워존이 쉽게 알려드리겠습니다.



천하지엘씨 주식회사
OWNER 강성원

1544-2720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36층 천하지엘씨(주)

사업자등록번호 212-81-81852  호스팅 제공자 : (주)아임웹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8-서울광진-0625

COMPANY 천하지엘씨 주식회사    OWNER 강성원   사업자등록번호 212-81-81852 사업자정보확인 > 

CALL CENTER 1544 2720   ADDRESS 서울 광진구 광나루로 56길 85, 36층 천하지엘씨(주) 

개인정보관리책임자  chlab@chunhaglc.com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18-서울광진-0625  호스팅 제공자 : (주)아임웹

고객센터

1544-2720

운영시간 AM 09 ~ PM 06

점심시간 12:30 ~ 13:30

토, 일, 공휴일 휴무


고객님은 안전거래를 위해 결제시 저희 쇼핑몰에서 가입한 구매 안전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